'데뷔 15주년' 카라, 7년 만에 컴백…탈퇴했던 니콜·강지영 합류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걸그룹 카라가 데뷔 15주년을 맞아 오는 11월 새 앨범을 내고 가요계로 돌아온다고 RBW가 19일 밝혔다. 사진 RBW

걸그룹 카라가 데뷔 15주년을 맞아 오는 11월 새 앨범을 내고 가요계로 돌아온다고 RBW가 19일 밝혔다. 사진 RBW

올해 데뷔 15주년을 맞은 걸그룹 카라가 7년 만에 새 앨범을 내고 가요계로 돌아온다.

19일 소속사 알비더블유(RBW)에 따르면, 카라는 오는 11월 데뷔 15주년 기념 앨범을 발표한다.

카라가 완전체로 앨범을 내는 것은 2015년 5월 일곱 번째 미니음반 '인 러브'(In Love) 이후 7년 6개월 만이다. 이번 신보에는 박규리, 한승연, 허영지를 비롯해 2014년 탈퇴한 니콜과 강지영까지 합세한다.

이번 앨범은 카라의 원 소속사 DSP미디어를 인수한 RBW에서 발매된다. RBW은 "멤버들은 오랜 시간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준비한 앨범인 만큼, 축제처럼 행복하고 밝은 에너지로 가득 찬 앨범으로 팬들과 함께 즐기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고 전했다.

카라는 지난 2007년 3월 29일 미니 1집 '블루밍'으로 데뷔했다. 데뷔 당시 멤버는 박규리, 한승연, 김성희, 니콜 4인조였으나, 이듬해 김성희가 탈퇴했다. 이후 구하라와 강지영이 합류해 5인조로 활동했다. 2014년에는 니콜과 강지영이 팀을 탈퇴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