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수해 복구 성금 4억원 기부…김봉진 부부도 동참

중앙일보

입력 2022.08.15 10:59

사진 우아한형제들

사진 우아한형제들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중부지역에 발생한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지역 주민을 지원하기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수재 의연금 3억원을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와 별개로 김봉진 우아DH아시아 의장 부부도 수재 의연금 1억원을 기부했다.

성금은 이재민에 대한 생필품 지원과 피해복구 활동 등에 사용된다.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는 “기록적인 집중 호우로 실의에 빠진 피해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라며 성금을 기부했다”며 “우아한형제들은 재난 취약계층과 재난 피해 이웃을 돕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우아한형제들은 내달부터 풍수해보험료 지원 대상을 전국 소상공인으로 확대한다.

풍수해보험은 자연재해로 피해가 발생했을 때 보상받을 수 있는 정책보험으로 국가와 지자체가 보험료 대부분을 부담하고 나머지를 가입자가 부담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우아한형제들은 올해 3월부터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풍수해보험 보험료를 지원하고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9월부터 지자체별 지원에서 전국 단위로 지원 대상을 확대해 소상공인들이 자연재해에 대비하는 데 도움을 드릴 계획이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