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전 보좌직원, 의원실 직원 성추행 혐의…검찰 송치

중앙일보

입력 2022.08.14 17:39

의회정치체제에서 국회의원들이 입법활동을 비롯한 제반 의회기능을 수행하기 위해서 함께 모여 회의를 여는 장소.건물 전경

의회정치체제에서 국회의원들이 입법활동을 비롯한 제반 의회기능을 수행하기 위해서 함께 모여 회의를 여는 장소.건물 전경

다른 국회의원실 여성 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전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실 보좌진이 검찰에 넘겨졌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동작경찰서는 지난 5일 강제추행 혐의로 전 민주당 의원실 보좌진 A씨를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A씨는 지난해 4월 30일 자신의 집에서 더불어민주당 다른 의원실 직원이었던 고소인 B 씨와 또 다른 의원실 직원 C 씨 등과 함께 술을 마신 뒤 C 씨가 잠든 사이 B 씨에게 접근해 강제로 신체 접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해 6월 B씨가 경찰에 A씨에 대해 고소하면서 경찰 수사가 시작됐고, 사건이 알려진 뒤 A씨는 근무 중이던 의원실에서 면직 처리됐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B씨와 친구 이상의 특별한 관계였다’는 취지로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당시 진술과 관련 증거 등을 종합해 혐의가 있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