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어머님이 왜 냉장고를 안 여실까"…삼성 '노인 안부 확인 서비스' 도입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삼성전자가 '스마트싱스 홈 케어'를 업데이트해 고령층 고객을 위한 서비스를 확대했다고 9일 밝혔다.

스마트싱스 홈 케어는 삼성전자가 올해 초 출시한 통합 가전 솔루션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의 서비스 중 하나로, 인공지능(AI)을 통한 제품 고장 진단과 관리, 패밀리 케어 등으로 구성됐다.

삼성전자가 '스마트싱스 홈 케어'를 업데이트했다.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스마트싱스 홈 케어'를 업데이트했다.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선보이는 서비스는 냉장고 사용 빈도를 분석해 혼자 살거나 멀리 사는 가족의 안부를 확인할 수 있는 패밀리 케어 기능이다.

냉장고 문이 미리 설정해 놓은 시간 동안 계속 닫혀 있으면 등록된 가족의 스마트폰으로 알림이 전송돼 가족의 안부를 확인할 수 있다. 홀로 거주하는 어르신이 평소보다 오랫동안 냉장고 문을 열지 않을 경우 거동이 어려운 상황에 처했을 가능성이 있다는데 착안했다.

이 기능은 2018년 이후 출시된 스마트싱스 연동 가능한 냉장고에서 지원된다. 앞서 지난해 롯봇청소기 '비스포크 제트 봇 AI'에도 패밀리 케어 기능이 도입됐다. 사용자가 "하이 빅스비, 도와줘"라고 외치면 기기가 미리 설정해둔 가족에게 푸시 알람을 보내주는 방식이다.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1인 가구 비중이 높아지면서 가전제품의 돌봄 기능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며 "스마트싱스 홈 라이프 서비스를 발전시켜 고객들이 가전제품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