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연결의 장, 스타트업 서바이벌 <유니콘 하우스> 참가자 모집

중앙일보

입력 2022.08.09 11:00

국내 최초 스타트업 서바이벌 오디션 〈유니콘 하우스〉가 지난해 9월 유튜브 채널에서 처음 선보인 후 1년 만에 TV·IPTV로 매체를 바꿔서 시즌2로 돌아온다.

〈유니콘 하우스〉는 스타트업 참가자와 액셀러레이터가 한 팀이 되어 유니콘 기업에 도전하는 육성형 서바이벌 오디션이다. 창업이란 낯선 분야에 대중성을 강화해 만든 프로그램으로 시즌1이 화제가 되었다.
이에 시즌2는 TV로 매체를 옮겨 10월에 방송될 예정이며, 시즌1에 이어서 재믹스 스튜디오에서 기획·제작한다.

기존의 창업 오디션과 달리 ‘성장’에 중점을 둔 〈유니콘 하우스〉는  단순히 유망한 참가자를 발굴하는 데 그치지 않는다. 액셀러레이터의 1:1 멘토링으로 참가자들의 성장과정을 그려내고 투자 유치를 위해 고군분투 하는  모습을 리얼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유니콘 하우스〉 시즌2에서 스타트업의 성장을 이끌 심사위원으로 ‘직방’, ‘당근마켓’, ‘센드버드’ 투자사인 캡스톤파트너스 송은강 대표, ‘G마켓’ 공동 창업자인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 김영덕 상임이사, 테크 전문 액셀러레이터 블루포인트 이용관 대표, 임팩트 투자 전문 소풍벤처스 최경희 파트너, 최다 IPO 성과 보유 하우스 크립톤 김메이글 이사가 합류한다. 업계에서 내로라하는 하우스 라인업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시즌1 최종 우승자인 ‘에이블랩스’는 참가 하우스였던 ‘퓨처플레이’ 투자 유치에 성공했으며, 결승에 오른 ‘아루’, ‘한달어스’, ‘온더룩’, ‘이너시아’와 극초기 단계였던 ‘이노바이드’, ‘루트릭스’ 까지 〈유니콘 하우스〉 출연 이후 실제 투자 유치를 이뤄 스타트업 투자 연결의 장이 되기도 했다.

한편, 하반기 방송 예정인 〈유니콘 하우스〉 시즌2 참가자 모집이 시작되었으며, 지원 자격은 예비 창업자 또는 극초기(시드 단계)부터 Pre-A 단계의 스타트업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공개 모집은 8월 17일 마감되며, 〈유니콘 하우스〉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 할 수 있다.

우승자에게는 5,0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오디션 참가 지원만 해도 특별한 혜택이 제공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