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가족] 황금 비율 배합, 깐깐한 자체 검증 침향환

중앙일보

입력 2022.08.08 00:04

지면보기

02면

건강 톡톡초이스

허준의 『동의보감』에는 “뜨겁고 맛이 맵고 독이 없다. 찬 바람으로 마비된 증상이나 구토·설사로 팔다리에 쥐가 나는 것을 고쳐주며 정신을 평안하게 해준다”고 적혀 있다. 전통 약재 침향에 대한 얘기다. 예로부터 기력을 회복하고 심신을 안정시키는 데 탁월한 약재로 사용됐다. 그 가치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높게 인정됐다.

침향의 효과는 여기에 그치지 않는다. 계속 새로운 효과가 연구를 통해 확인되고 있다. 최근 뇌 손상을 보호하고 면역을 증진한다는 연구결과가 잇따라 발표됐다. 대전대 대전한방병원 이진석·손창규 교수팀은 수컷 쥐 10마리씩 다섯 그룹으로 나눠 스트레스를 가하지 않은 한 그룹을 제외한 네 그룹에 매일 6시간씩 11일 동안 반복적으로 스트레스를 주고 침향 추출물의 농도를 달리해 투여했다. 그리고 쥐의 혈중 코르티코스테론(스트레스 호르몬) 및 뇌 해마의 손상도를 비교한 결과, 침향 추출물을 높은 농도(80㎎/㎏)로 투여한 그룹은 뇌의 활성산소가 현저히 줄었다. 혈중 코르티코스테론 농도도 실험 전 수준으로 회복됐다. 동의대 항노화연구소, 동의대 한의과대학 생화학교실 공동 연구진 연구에서는 침향 2종(Aquilaria malaccensis)을 감압·농축해 얻은 추출물로 쥐의 대식세포를 처리해 24시간 동안 배양한 결과, 침향 추출물 처리 농도가 증가함에 따라 대식세포가 ‘공격형 대식세포’로 불리는 M1 표현형으로 분극화했다.

단, 침향 제품을 선택할 땐 품질을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 광동이 자체 연구를 통해 얻은 황금 비율로 배합한 레시피로 만든 ‘광동침향환’(사진)은 ▶18단계 원료 품질 검증 ▶17단계 생산 공정 ▶511가지 원료 품질 규격 검사 ▶10가지 제품 품질 검사를 거쳐 만들어진다.

광동은 ‘광동침향환’ 판매액 600억원 돌파 기념으로 특별 감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광동침향환’ 2박스(박스당 30일분)를 구매하면 광동침향환 2박스와 국내 청정 산지에서 키운 귀한 삼(蔘)으로 정성껏 만든 ‘광동 산양삼 프리미엄 진액’(1박스 30포)을 추가로 받아볼 수 있다. 이벤트는 콜센터(1899-1260)를 통해서만 진행되며 하루 선착순 600명에 한정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