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세상에 없던 캐릭터 다 모여라”…‘국캐대표’ 선발전 열린다

중앙일보

입력

'국캐대표 선발전' 행사 안내 포스터.

'국캐대표 선발전' 행사 안내 포스터.

신세계사이먼과 핸드허그는 오는 10월 31일까지 3개월간 캐릭터 페어 ‘국캐대표 선발전’을 공동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핸드허그는 크리에이터 커머스 플랫폼 ‘젤리크루’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캐릭터 페어 ‘국캐대표 선발전’은 크리에이터들이 만든 창작 캐릭터를 대중들에게 선보이고, 투표를 통해 선발된 캐릭터들을 젤리크루와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 등을 통해 상품화하는 행사다. 창작 캐릭터들이 국민의 선택을 통해 인지도를 쌓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하자는 차원에서 기획됐다.

온라인 사전 투표를 통해 젤리크루 크리에이터 330여 명 중 1차 선정된 60명(팔로워 합계 약 170만 명)과 신진 크리에이터 100여 명 중 10명이 선정된다. 루키(신인) 프로젝트에 선정된 2명에게는 젤리크루 플랫폼 즉시 입점 및 신세계사이먼에 조형물 설치 등의 혜택을 준다.

젤리크루에서 개발한 개인 크리에이터의 캐릭터 제품들. [사진 핸드허그]

젤리크루에서 개발한 개인 크리에이터의 캐릭터 제품들. [사진 핸드허그]

행사는 총 3단계로 진행된다. 1단계인 사전 온라인 투표는 이달 10일까지 신세계 아울렛 앱과 크리에이터들의 개인 인스타그램, 일러스트코리아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투표에 참여하면 젤리크루 쿠폰, 일러스트코리아 무료 입장권, 츄러스 등 100% 당첨 경품이 제공된다.

2단계는 다음 달 16~30일 진행되는 젤리크루 대형 온라인 기획전이다. 사전 투표를 통해 선정된 10개 캐릭터가 참여하며 크리에이터들의 단독 신상품들이 공개될 예정이다.

마지막 3단계는 10월 1~31일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 열리는 오프라인 테마 행사로 마련된다. 현장에는 선정된 10개 캐릭터의 대형 조형물이 설치될 예정이며, 스페셜 굿즈와 다양한 현장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김승주 젤리크루 플랫폼사업팀장은 “이번 페어는 대형 유통사와 크리에이터 플랫폼이 만나 신진 작가를 육성하고 대중에게 선보이는 행사”라며 “3개월 동안 참여 크리에이터와 고객 모두에게 소중하고 즐거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젤리크루는 삼성전자 출신의 박준홍 대표가 2019년 론칭했다. 크리에이터들이 셀러로 참여하는 커머스 플랫폼이다. 현재 330여 팀의 셀러 크리에이터가 참여하고, 누적 정산액이 50억원에 이를 정도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젤리크루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핸드허그는 최근 100억원 이상의 시리즈A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