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폴리 합류한 김민재, 화끈한 신고식…강남스타일 열창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이탈리아 세리에A 명문 나폴리에 입단한 축구대표팀 핵심 수비수 김민재(26)가 화끈한 신고식으로 새로운 도전을 알렸다.

나폴리는 28일 구단 트위터 계정을 통해 선수단과 조우하는 자리에서 김민재가 선보인 신고식 영상을 공개했다. 새 동료들 앞에 선 김민재는 음료수 병을 마이크 삼아 익살스런 표정으로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열창했다.

나폴리에 입단한 한국축구대표팀 간판 수비수 김민재. [사진 나폴리 구단 홈페이지]

나폴리에 입단한 한국축구대표팀 간판 수비수 김민재. [사진 나폴리 구단 홈페이지]

김민재가 말춤까지 선보이며 미니 콘서트 분위기를 연출하자 나폴리 동료들이 파안대소하며 노래를 따라 부르고 박수를 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만들어졌다.

나폴리가 김민재 영입을 발표했다. [사진 나폴리 트위터]

나폴리가 김민재 영입을 발표했다. [사진 나폴리 트위터]

나폴리는 지난 27일 구단 홈페이지와 SNS 계정을 통해 김민재 영입을 알렸다. 스카이스포츠 등 유럽 주요 매체 보도에 따르면 계약기간은 3년이며 2년간의 옵션을 추가할 수 있는 조건이다. 추후 김민재를 영입하려는 구단이 나폴리의 동의 없이 선수와 접촉하려면 바이아웃 금액 4500만 유로(587억원)를 이적료로 제시해야한다. 이 금액은 이탈리아 이외 구단에만 유효하다.

나폴리는 김민재를 영입해 첼시로 떠난 월드클래스 수비수 칼리두 쿨리발리(31)의 대체재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김민재에게 부여한 등번호 3번은 기대치가 높다는 걸 보여주는 간접적인 증거 자료다.

이탈리아 매체 일 마티노는 “김민재가 루치아노 스팔레티(63) 나폴리 감독의 따듯한 환영을 받았다. 스팔레티 감독은 김민재 영입을 가장 강하게 원했던 인물”이라고 보도했다.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