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 포커스] 신림역 중심상권, 역세권 주거복합단지생활 인프라 풍부, 개발 호재 기대감 커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3면

신림역 헤센 더 스타

‘신림역 헤센 더 스타’(투시도)는 주거용 오피스텔, 공동주택 등 총 128가구로 구성됐다.

‘신림역 헤센 더 스타’(투시도)는 주거용 오피스텔, 공동주택 등 총 128가구로 구성됐다.

서울 신림역 초역세권의 풍부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주상복합단지 ‘신림역 헤센 더 스타’가 홍보관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섰다. 이 단지는 서울 관악구 신림동 1424-22, 26번지 일원에 지하 6층~지상 18층, 전용면적 48~68㎡ 주거용 오피스텔 99실, 전용면적 52~75㎡ 공동주택 29가구 등 총 128가구와 상가 46실로 구성된다. 신림역 초역세권에 위치해 편리한 출퇴근 환경을 확보했다. 지하철 2호선과 신림선(5월 28일 개통) 신림역이 도보 1분 거리인 더블 초역세권 입지다.

강남·여의도 등 업무지구 10분대

여의도 샛강역에서 신림역을 거쳐 관악산역(서울대)으로 이어지는 경전철 신림선이 지난 5월 28일 개통돼 여의도, 강남, 구로, 가산 등 서울 주요 업무지구로 10분대에 이동할 수 있다. 남부순환로와 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 등도 가까이 있어 차량을 통한 이동도 편리하다.
 
서울 핵심 인프라를 누리는 주거환경도 돋보인다. 롯데백화점(관악점), 롯데시네마(신림점), 타임스트림, 르네상스 쇼핑몰, 신림동 별빛거리 먹자골목 등 각종 쇼핑·문화시설이 가까이 있다. 단지 인근에 상도근린공원, 보라매공원, 도림천 산책로 등 풍부한 자연녹지를 확보하고 있다. 보라매(서울대)병원, 양지병원과 관공서 등도 가깝다.
 
개발호재 기대감도 높다. 관악구는 지난해 ‘신림지구 중심 지구단위계획 재정비’ 용역에 착수해 본격적인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신림지구 중심 재정비사업은 약 50만㎡ 부지 신림역 일대의 상업·문화 기능을 강화하고, 경전철 신설 역세권 주변을 근린상업중심지로 육성한다는 계획이 담겼다.

단지 고정수요 확보, 유동인구 풍부

지상 1~3층에 조성된 46실의 ‘신림역 헤센 더 스타’ 단지 내 상가는 입주민을 고정수요로 확보한다. 특히 지하철역이 인접한 대로변 상가로 조성돼 인근 주민이 자주 찾는 생활밀착형 업종이 들어서기에 적합하다는 평가다. 이 상업시설은 서울 대표 저녁 상권인 신림역 상권에 자리해 풍부한 유동인구 수혜가 기대된다. 신림역 상권은 전년 대비 매출이 175억 원 이상 오르며 포스트 코로나 이후 매출이 많이 증가한 서울 상권 10위권이다.
 
홍보관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에 있다.
문의 1833-4230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