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m 상공서 롤러코스터 1시간 멈췄다…공포의 경주 놀이공원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14일 오후 5시 10분쯤 경북 경주시 보문로에 있는 한 놀이공원에서 롤러코스터가 55m 상공에서 멈추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주시에 따르면, 당시 롤러코스터에는 24명이 타고 있었고 해당 놀이공원 소속 안전요원들이 구조에 나서 오후 6시 15분쯤 탑승자 전원이 무사히 지상으로 내려왔다. 탑승자들은 구조를 기다리는 한시간 동안 불안과 공포에 떨어야 했다.

55m 상공에서 멈춘 롤러코스터. 사진=연합뉴스

55m 상공에서 멈춘 롤러코스터. 사진=연합뉴스

시 당국은 놀이공원 운영을 잠정 중단하도록 조치하는 한편 놀이공원 관계자를 불러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주에서는 지난 1월 16일에도 보문관광단지 내 한 놀이시설에서 루지를 타고 내려오던 초등학생 A(7)양이 가드레일과 충돌해 숨지는 등 놀이기구 사고가 이어지고 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