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유희왕' 작가, 오키나와현 앞바다에서 숨진 채 발견

중앙일보

입력 2022.07.07 17:44

업데이트 2022.07.07 19:51

유희왕. [중앙포토]

유희왕. [중앙포토]

일본의 유명 만화 '유희왕'의 작가인 다카하시 가즈키(59)가 사망했다.

7일 NHK에 따르면 다카하시가 6일 오전 10시 30분쯤 오키나와현 나고시 앞바다에서 스노클링 장비를 장착한 상태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다카하시의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카하시가 1996년부터 일본 주간지에 연재하기 시작한 만화 유희왕은 퍼즐을 맞추면서 강해지는 소년 유희의 모험담을 다룬 작품으로 세계적인 히트작으로 꼽힌다.

한국에서도 원작 만화와 애니메이션, 유희왕 카드 게임 등이 인기를 끌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