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강유미,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 3년만에 파경

중앙일보

입력 2022.07.07 10:40

업데이트 2022.07.07 14:49

개그우먼 강유미. [사진 밀알복지재단]

개그우먼 강유미. [사진 밀알복지재단]

 개그우먼 강유미(39)가 결혼한 지 3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7일 YTN star에 따르면 강유미는 최근 비연예인 남편과 이혼에 합의했다. 해당 매체는 강유미 역시 이 사실을 조심스럽게 인정했다고 전했다. 이혼 사유는 공개되지 않았다.

강유미는 지인의 소개로 만난 비연예인 남편과 지난 2019년 8월 결혼식을 올렸다.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결혼을 발표했던 강유미는 남편에 대해 “웃음 코드가 잘 맞아 만난 지 얼마 안 됐을 때 확신이 들었다”며 “부족한 저를 사랑해주는 고마운 사람”이라고 소개한 바 있다.

한편 강유미는 지난 2004년 KBS 19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뒤 KBS2 ‘개그콘서트’에서 ‘사랑의 카운슬러’ ‘분장실의 강선생님’ 등의 코너를 통해 인기를 얻었다. 이후 tvN ‘SNL코리아’ ‘코미디 빅리그’ 등에서 활약했다.

현재 유튜브 채널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