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이재명 성남시장 시절, 교체된 공용폰 거의 행방 묘연"

중앙일보

입력 2022.07.06 14:36

업데이트 2022.07.06 19:19

 이재명·은수미 전 성남시장과 이 전 시장의 측근들이 성남시 재직 시절 공용 휴대전화를 자주 교체하고 동시에 여러대의 전화기를 쓰기도 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제기된 가운데, 교체될 때마다 반납돼야 할 폐전화기들의 행방도 대부분 묘연하다고 신상신 성남시장 인수위원회 관계자들이 전했다.

이재명과 측근·은수미 쓴 폰 36대중
반납 확인된 건 은수미 폰 1대 뿐
시 "이재명 시절 폰 대부분 분실"
"꼬치꼬치 따질 수 없어 행방 몰라"
인수위 "이재명에 반납 요구할 것"
오후5시'강찬호의 투머치토커' 상세보도

 이기인 인수위원(국민의힘 경기도 도의원)은 "이재명·은수미 전 시장 재직시절 두 시장과 이 전 시장 측근들이 쓴 공용 휴대전화기가 최소 36대에 달하지만, 성남시가 반납받은 전화기는 은수미 시장 것 1대뿐이란 보고를 성남시로부터 받았다"고 '강찬호의 투머치토커'에 전했다.

 성남시가 인수위에 보고한 자료에 따르면 이재명 의원은 성남시장 시절인 2010년 11월부터 2018년 3월까지 동일번호에 대해 휴대전화를 6대 쓰는 등 총 8개의 공용 휴대전화기를 썼다. 그의 측근인 정진상 정책보좌관(당시)은 총 7대, 이 의원 아내 김혜경씨의 사적 심부름을 한 의혹이 있는 배모 비서관(당시)은 총 9대를 썼다. 역시 이 의원 측근인 백종선 비서관도 2014년 1월~2월 3대를 동시에 쓴 것으로 나타났고, 그밖에 사용기간이 알려지지 않은 전화 1대 등 4대를 쓴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2014년 1월~2월 사용한 1대는 배모씨가 승계한 것으로 추정되나, 나머지 3대는 성남시가 확보하지 않거나 못한 상태로 알려졌다. 2018년 6월~지난달 재직한 더불어민주당 소속 은수미 전 성남시장도 총 9대의 휴대전화를 쓴 것으로 집계됐다.

 이기인 위원은 "문제의 전화기들은 성남시가 지급하고 요금도 내준 공용물품인 만큼 교체하거나 해당 공직자가 퇴임하면 당연히 성남시에 반납해야 하는데 은 전 시장이 반납한 1대 빼곤  행방이 묘연한 상태"라며 "만일 전화기를 반납하지 않고 버렸거나 은닉했다면 절도에 해당한다는 게 법조인 출신 인수위원들의 견해"라고 했다.

  이 위원은 "성남시도 직무유기 혐의가 짙다"며"전화기를 바꿀 때마다 반드시 회수해 기한이 찰 때까지 보관하고, 관리 대장에 현황을 기록해야 하는데 전화기도, 기록도 없더라"고 했다. 이 위원에 따르면 성남시 관계자는 "민선 5·6기(이재명) 시장 (공용 휴대전화기는) 대부분 분실(됐다)"며 "(시장) 비서관을 통해 '분실됐다'는 보고를 받지만, 꼬치꼬치 따질 수 없었다. (이에 따라) 민선 5·6기 (시장 시절 휴대전화는) 현황 파악이 잘 안 된다. 다만 은수미 전 시장의 경우 휴대전화 1대는 (사법기관에) 압수된 케이스가 있다"고 해명했다고 한다.

 이기인 위원은 "이 전 시장과 측근들은 기기의 고장을 핑계 삼더라도 성남시의 자산인 공용폰을 지나치게 잦게 교체하고 동시에 여러 대를 쓴 것도 모자라 반납조차 제대로 하지 않은 정황이 드러났다"며 "성남시도 이 전 시장 눈치를 봐선지 공용자산을 너무나 허술하게 관리했다. 그 이유와 책임을 물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선 인수위 정상화특위 위원장도 "신상진 신임 시장은 문제의 전화기들이 성남시에 없는 것으로 최종 파악되면 (이재명 전 시장 등) 당사자들한테 전화기를 반납하라고 공식 요구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이재명 전 시장(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지난 2016년 ‘박근혜 하야 촉구 시국강연’에서 “여러분은 절대로 사고를 치면 전화기를 뺏기면 안 된다”라고 말했다. 그는 당시 “전화기에는 여러분의 인생 기록이 다 들어있다. 어디서 전화했는지, 언제 몇 시에 어디서 무엇을 했는지, 뭔 사진을 찍었는지 싹 다 본다”라며 “이거 하나만 분석하면 여러분들이 전화기를 산 이후로 어디서 무슨 짓을 몇 시에 뭘 했는지 다 알 수 있다. 그래서 이걸 절대 뺏기면 안 된다”라고 했다.
(이 기사는 6일 오후5시 중앙일보 유튜브 '강찬호의 투머치토커'에서 상세보도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