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순환로 전복사고…경찰 도착했을때 운전자는 사라졌다

중앙일보

입력 2022.07.02 16:54

업데이트 2022.07.02 17:07

경찰 이미지그래픽

경찰 이미지그래픽

서울 강서구 남부순환로에서 한 운전자가 차량 전복 사고를 낸 후 사라져 경찰이 추적에 나섰다.

2일 서울 강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14분께 서울 남부순환로 수서 방향 공항 지하차도 입구에서 그랜저 차량이 도로변 충격 완화장치를 들이받고 뒤집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뒤따르던 차량 운전자의 신고를 받고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으나 사고 차량 운전자는 사라지고 없었다.

경찰 관계자는 "폐쇄회로(CC)TV를 확보하는 대로 운전자의 신원을 파악하고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