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화물연대, 총파업 철회…"안전운임제 지속" 받아냈다

중앙일보

입력 2022.06.14 22:43

업데이트 2022.06.14 23:16

화물연대 총파업 8일째인 14일 오후 경기 의왕시 의왕ICD제2터미널에서 열린 국토교통부와 화물연대의 5차 교섭을 앞두고 화물연대 관계자들과 국토부 관계자들이 회의를 준비하고 있다. 뉴스1

화물연대 총파업 8일째인 14일 오후 경기 의왕시 의왕ICD제2터미널에서 열린 국토교통부와 화물연대의 5차 교섭을 앞두고 화물연대 관계자들과 국토부 관계자들이 회의를 준비하고 있다. 뉴스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노총) 화물연대가 14일 파업을 철회하기로 했다. 총파업 돌입 8일만이다.

국토교통부와 화물연대 등에 따르면 양측은 이날 오후 8시부터 경기 의왕 내륙물류기지(ICD)에서 5차 실무대화를 열고, 협상 시작 2시간 40여분 만에 안전운임제를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내용 등에 합의하고 협상을 최종 타결지었다.

협상 타결로 화물연대는 오는 15일부터 집단운송 거부를 철회하고 물류 수송에 나설 계획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