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거남 흉기 살해한 50대女…"사람 찔렀다" 직접 119신고

중앙일보

입력 2022.05.25 17:12

업데이트 2022.05.25 17:16

폴리스라인 그래픽이미지

폴리스라인 그래픽이미지

동거남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50대 여성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A씨(50대)를 살인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2시18분께 전북 전주시 완산구 평화동의 한 아파트에서 동거남인 50대 B씨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흉기로 사람을 찔렀다”고 119에 직접 신고했다. 출동한 119구급대가 B씨를 병원으로 옮겼지만 끝내 사망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은 수년 전부터 동거하던 사이로, 술을 마시며 다퉜던 것으로 보인다”라며 “구체적인 범행 동기 등을 파악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