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산부도 섹시하다" 만삭 이하늬, 크롭티 입고 파격 화보

중앙일보

입력 2022.05.25 01:33

업데이트 2022.05.25 08:55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6월 출산을 앞둔 배우 이하늬가 파격적인 만삭 화보를 공개했다.

24일 이하늬는 자신의 SNS에 “36주 조이(태명)와 함께. 곧 그녀가 태어날 6월”이라며 여러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이 사진들은 보그코리아 6월호를 통해 처음 공개됐다. 사진 속 이하늬는 올봄 가장 핫한 패션 아이템인 ‘크롭티’와 로우라이즈‘(골반에 걸쳐 입는 하의)를 입고 아름다운 D라인을 드러냈다. ‘JOY’라고 태명을 쓴 배를 양 손으로 소중하게 감싸 안은 사진도 있다.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이하늬는 보그 코리아 인터뷰에서“여성의 몸이 이토록 신비롭다는 걸 보여주고 싶었다”며 “동시에 기존에 보지 못한 새로운 방식을 원했다. 어떤 역할에 대한 고정적인 시선을 거두는 것부터 시작했다. 임산부도 원하는 옷을 입을 수 있고, 스스로 섹시하다고 여길 수 있는 것처럼 말이다”라고 말했다.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또 임신 이후 임부복을 한 번도 입지 않았다고 밝힌 그는 “(임신하고) 바지가 갑자기 안 잠기는 게 당황스럽고 웃겨 SNS에 올리기도 했다”며 “그래도 지금까지 임부복을 입지는 않았다. 예쁘지 않다는 게 아니라 임산부 한정으로 특정한 옷은 선뜻 내키지 않더라”고 전했다.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사진 이하늬 인스타그램

이하늬는 지난해 12월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해 오는 6월 출산 예정이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