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 연인 찾아가 얼굴·목에 염산 뿌린 60대 남성 검거

중앙일보

입력 2022.05.24 17:16

중앙포토

중앙포토

전 연인의 얼굴과 목에 염산을 뿌려 다치게 한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는 24일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0시 53분쯤 부천시 심곡동 한 카페에서 60대 여성 B씨에게 염산을 뿌려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얼굴과 목, 양쪽 손목에 1도 화상을 입었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고 있다. A씨는 염산을 미리 준비한 뒤 전 연인인 B씨가 운영하는 이 카페를 찾아가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가 B씨에게 앙심을 품고 범행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범행동기 등을 조사한 뒤 신병 처리 방향을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