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 테니스, 데이비스컵 파이널스서 캐나다와 첫 대결

중앙일보

입력 2022.05.13 16:05

업데이트 2022.05.13 16:17

2022 데이비스컵 파이널스 일정표. [사진 대한테니스협회]

2022 데이비스컵 파이널스 일정표. [사진 대한테니스협회]

2022 데이비스컵 파이널스에 진출한 한국 남자 테니스 대표팀이 조별리그에서 캐나다, 세르비아, 스페인과 차례로 만난다.

국제테니스연맹(ITF)은 12일(한국시간) 오는 9월 13일부터 18일까지 열리는 2022 데이비스컵 파이널스 조별리그 일정을 발표했다.

파이널스에 진출한 16개국은 총 4개 조로 나뉘어 이탈리아 볼로냐(A조), 스페인 발렌시아(B조), 독일 함부르크(C조), 영국 글래스고(D조)에서 각각 조별리그를 치른다. B조에 속한 한국은 발렌시아에서 13일 캐나다, 15일 세르비아, 18일 스페인과 각각 맞붙게 된다.

관련기사

지난 3월 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실내코트에서 2022 데이비스컵 테니스대회 예선 2단식 경기를 치르고 있는 권순우. [사진 대한테니스협회]

지난 3월 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실내코트에서 2022 데이비스컵 테니스대회 예선 2단식 경기를 치르고 있는 권순우. [사진 대한테니스협회]

지난 3월 5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실내코트에서 2022 데이비스컵 테니스대회 예선 복식 경기를 치르고 있는 남지성(왼쪽)-송민규. [사진 대한테니스협회]

지난 3월 5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실내코트에서 2022 데이비스컵 테니스대회 예선 복식 경기를 치르고 있는 남지성(왼쪽)-송민규. [사진 대한테니스협회]

한국은 지난 3월 4~5일 서울에서 열린 데이비스컵 예선에서 오스트리아를 종합 스코어 3-1로 꺾고 2007년 이후 15년 만에 파이널스에 올랐다. 한국 남자 테니스의 간판 권순우가 단식에서 2승을 올렸고, 남지성-송민규 복식 조가 1승을 추가해 16강 진출의 감격을 누렸다.

파이널스 각 조 상위 2개국은 11월 21~27일 스페인 말라가에서 열리는 토너먼트에 진출해 우승을 다툰다. 모든 경기는 2단식과 1복식, 3세트 타이브레이크 방식으로 진행된다. 결승에 진출하는 최종 2개국은 2023년 데이비스컵 파이널스에 직행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