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마크롱 재선 축하…“양국 관계 더욱 견실해질 것으로 기대”

중앙일보

입력 2022.04.26 16:54

문재인 대통령(왼쪽)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왼쪽)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연임에 성공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에게 축하의 메시지를 보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올린 글에서 “프랑스 대통령 선거에서 재선에 성공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대통령의 리더십으로 프랑스가 계속해서 발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프랑스 현직 대통령으로서 20년 만에 재선에 성공함으로써 프랑스 국민의 폭넓은 지지와 성원이 재확인된 것으로 평가한다”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과 프랑스는 한 세기가 넘는 기간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며 정무, 경제,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심화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나의 2018년 프랑스 국빈 방문을 계기로 양국 간 ‘21세기 포괄적 동반자 관계’를 재확인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대통령의 재임 기간 양국 관계가 더 견실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통령의 건안과 프랑스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