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버티기 힘들다" BBQ도 5월2일부터 2000원 가격인상

중앙일보

입력 2022.04.22 18:15

업데이트 2022.04.22 18:20

다음달 2일부터 20000원으로 2000원 인상되는 BBQ의 황금올리브 치킨 [사진 BBQ]

다음달 2일부터 20000원으로 2000원 인상되는 BBQ의 황금올리브 치킨 [사진 BBQ]

국내 치킨 프랜차이즈 BBQ를 운영하는 제너시스BBQ가 다음달 2일부터 제품 가격을 2000원씩 인상한다고 22일 밝혔다. 가격 인상 대상에는 사이드메뉴, 음료, 주류를 제외한 모든 메뉴가 포함됐다.

대표 메뉴인 황금올리브 치킨은 기존 1만8000원에서 2만원으로, 황금올리브 닭다리는 1만9000원에서 2만1000원으로 각각 오른다.

제너시스BBQ는 "배달앱 중개 수수료와 인건비 상승 등으로 가맹점주들의 가격 인상 요구가 꾸준히 있었다"며 인상 배경을 설명했다.

앞서 제너시스BBQ는 작년 12월 경쟁사인 교촌치킨, bhc가 잇따라 제품 가격을 올린 와중에도 "당분간 치킨 가격을 올리지 않겠다. 가격 인상 요인이 넘치지만, 고객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힘든 상황에서 부담 없이 연말연시에 제품을 즐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었다.

하지만 이후 약 5개월 만에 결국 가격 인상 대열에 합류했다.

제너시스BBQ 관계자는 "국제 곡물, 제지 등 원부재료와 국내외 물류비, 인건비 급등에 더는 버티기가 어려워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