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 만의 컴백' 빅뱅, 다음달 5일 신곡 발표…승리 탈퇴 후 첫 신곡

중앙일보

입력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21일 공식 블로그에 그룹 빅뱅의 신곡 발표를 알리는 포스터를 공개하고 "빅뱅이 4월 5일 컴백한다"고 밝혔다.   빅뱅이 신곡을 내는 건 2018년 3월 싱글 '꽃 길' 이후 약 4년 만이다. 사진은 빅뱅.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21일 공식 블로그에 그룹 빅뱅의 신곡 발표를 알리는 포스터를 공개하고 "빅뱅이 4월 5일 컴백한다"고 밝혔다. 빅뱅이 신곡을 내는 건 2018년 3월 싱글 '꽃 길' 이후 약 4년 만이다. 사진은 빅뱅. [사진 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지드래곤·태양·탑·대성)이 다음달 5일 신곡으로 돌아온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1일 공식 블로그에 빅뱅의 신곡 발표를 알리는 포스터를 공개하고 “빅뱅이 4월 5일 컴백한다”고 밝혔다.

빅뱅의 신곡은 지난 2018년 3월 발표한 싱글 ‘꽃길’ 이후 약 4년 만이다. 또 승리 탈퇴 이후 4인조로 선보이는 첫 신곡이기도 하다.

과거 멤버 대성의 입대에 맞춰 공개된 ‘꽃길’에서 빅뱅은 ‘우리 이게 마지막이 아니야 / 부디 또 만나요 꽃이 피면’이라고 한 바 있다.

YG는 “하늘이 차츰 맑아진다는 뜻을 지닌 청명에는 부지깽이를 꽂아도 싹이 난다는 속담이 있다. ‘부디 또 만나요 꽃이 피면’이라고 노래했던 빅뱅의 약속과 봄의 기운이 절묘하게 맞아떨어졌다”고 소개했다.

소속사는 “컴백 포스터가 공개된 지 1시간도 채 되지 않아 트위터의 ‘월드와이드 트렌드’ 1위로 떠올라 빅뱅의 변함 없는 존재감을 짐작하게 했다”고 자평했다.

멤버들은 최근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도 마쳤다고 한다.

지난 2006년 데뷔해 올해 17년차를 맞은 빅뱅은 ‘거짓말’, ‘마지막 인사’, ‘하루하루’, ‘판타스틱 베이비’(FANTASTIC BABY), ‘뱅뱅뱅’(BANG BANG BANG) 등이 크게 히트하며 인기를 누렸다.

그러다가 2017년 탑(최승현)을 시작으로 지드래곤(권지용), 태양(동영배), 대성(강대성)이 차례로 군 복무를 하면서 4년이라는 긴 공백기를 보냈다.

공백기 동안 멤버였던 승리(이승현)는 사회적으로 큰 파장을 일으킨 ‘버닝썬 게이트’에 연루돼 연예계에서 은퇴했다. 탑은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기소돼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그룹 빅뱅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1일 공식 블로그에 빅뱅의 신곡 발표를 알리는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진 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1일 공식 블로그에 빅뱅의 신곡 발표를 알리는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진 YG엔터테인먼트]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