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T중공업과 SNT모티브, 중동 방산시장 노크

중앙일보

입력 2022.03.11 14:53

SNT중공업과 SNT모티브가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처음 개최된 국제방산전시회(WDS·World Defense Show 2022)에서 첨단 무기들을 선보이며 중동 방산시장 개척에 적극 나섰다.

이번 전시회는 사우디아라비아 방위산업청이 처음 주최한 종합방산전시회로, 45개국 800여개 방위산업체가 참가한 가운데 3월 6일(현지시간)부터 9일까지 나흘간 진행됐다.

SNT중공업은 이번 전시회에 K6 중기관총과 군용차량용 AMT(Automated Manual Transmission)를 선보이며 개최국인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 국가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1500마력 자동변속기와 120mm 박격포체계, 군용차량용 동력전달장치체계 모형도 함께 전시하며 신규 양산품의 글로벌 마케팅도 적극 추진했다.

소구경 화기 전문업체인 SNT모티브는 독자기술로 탄생된 STC-16 기관단총, STSM-21 기관단총, STSR-23 반자동 저격용 소총, K15 경기관총, K16 기관총 등 다양한 라인업의 화기들을 전시했다.  특히 K16 기관총은 기본형, 공축형, 승무원형 등 다양한 형태를 선보였다.

STC-16과 STSM-21 기관단총은 해외 바이어들의 많은 관심을 받으며 글로벌 방산시장에서도 통할 수 있는 가능성을 재확인했다.

SNT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는 개최국인 사우디아라비아를 비롯한 중동, 유럽 등 세계 방산관계자들에게 'K-방산'과 SNT 방산품의 우수성을 알리고 수출 협의를 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글로벌 마케팅을 통해 방산 수출을 통한 국부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