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사전투표 논란 유감…선관위 경위 설명해야"

중앙일보

입력 2022.03.06 16:57

업데이트 2022.03.06 18:29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6일 대선 사전투표 과정에서 부실 선거관리 논란이 생긴 것과 관련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사전투표 관리에 대해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그 경위를 국민이 납득할 수 있도록 상세하고도 충분히 설명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본투표에서는 이런 논란이 재발하지 않도록 대책을 빈틈없이 마련해야 할 것”이라며 “확진자와 격리자의 투표권이 온전히 보장되고 공정성 논란이 생기지 않게 만전을 기해 달라”고 지시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