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부인 김미경 교수 확진 "기저질환 있다...증세 안 좋아"

중앙일보

입력 2022.02.13 16:50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는 부인 김미경 서울대 교수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하며 말을 잇지 못한 채 울먹였다.
안 후보는 13일 오전 유튜브로 특별 기자회견을 열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에게 여론조사를 통한 국민경선 방식의 야권 후보 단일화를 제안했다. 이날 그는 기자회견문 낭송에 앞서 김 교수의 확진 판정에 대해 언급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