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로 1번 원해"…홍진경 유튜브서 주사위 던진 李·尹·安 결과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국민의힘 윤석열·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가 방송인 홍진경씨씨의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에 출연했다. 공부왕 찐천재는 공부법과 관련한 유튜브 예능 채널로 구독자가 104만명에 이른다.

지난달 31일 공부왕찐천재 채널에는 "홍진경에게 수학 가르치러 온 대선후보 3명(이재명, 윤석열, 안철수)"라는 제목의 예고 영상이 올라왔다. 앞서 이재명·윤석열·안철수 후보는 지난 12~14일 차례로 촬영을 진행했다.

이날 예고 영상에는 각 후보가 주사위 게임을 통해 자신들의 영상 공개일을 선점하는 장면이 연출됐다.

진행자인 홍진경은 후보들에게 각 당을 상징하는 색깔의 주사위 2개씩을 전달하며 "이걸 던져서 가장 높은 숫자가 나오신 분의 촬영분을 먼저 업로드 할 거다"라고 말했다. 그 이유에 대해선 "보좌관님들께서 너무 예민하시더라. 서로 우리 것 먼저 내야 한다고 그러셔서 공평하게 (정하기로 했다)"고 했다.

큰 숫자가 나오면 그 후보의 영상이 가장 먼저 공개되기로 했다. 각 후보가 주사위를 던진 결과, 안 후보가 ‘11′로 가장 큰 숫자가 나왔다. 이에 따라 안 후보 영상이 오는 7일에 가장 먼저 공개된다.

이어 '7'이 나온 윤 후보의 영상이 9일, '5'가 나온 이 후보의 영상이 11일 차례로 공개된다.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영상에 따르면 안 후보는 원주율을, 윤 후보는 이차방정식, 이 후보는 도형의 닮음을 가르칠 예정이다.

한편 후보들은 최근 다양한 유튜브 채널에 출연하며 소통 반경을 넓혀가고 있다. 이 후보는 최근 게임 전문 채널 'G식백과', 주식 전문 채널 '와이스트릿', 젠더 이슈 등을 다루는 채널 '닷페이스', 어린이 채널 '라임튜브' 등에 출연했다.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사진 유튜브 채널 '공부왕 찐천재 홍진경' 캡처

이 기사 어때요

국민의힘은 윤 후보가 시민들을 초대해 직접 만든 음식을 선보이며 소통하는 '석열이네형 밥집' 시리즈를 자체 제작하고 있다. 의사 출신인 안 후보는 의학채널 '비온뒤'에 출연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의견을 밝히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