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민주당 제안 수용 “31일 양자‧2월 3일 4자 실무협상하자”

중앙일보

입력 2022.01.28 16:30

업데이트 2022.01.28 16:51

이재명 윤석열

이재명 윤석열

국민의힘이 1월 31일 양자 토론과 2월 3일 4자 토론을 위한 실무협상을 하자는 더불어민주당의 제안을 수용했다. 양당이 실무협상에 들어감에 따라 양자 토론과 4자 토론이 성사될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힘은 28일 오후 공식입장을 통해 “31일 양자토론과 2월 3일 4자 토론을 위한 실무협상을 하자”며 민주당에 제안했다.

앞서 박주민 민주당 방송토론콘텐츠단장은 “지상파 방송토론 실무회담 결과, 2월 3일 오후 8시에 4자 토론을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국민의힘은 2월 3일 4자 토론 참여를 확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재명 후보가 31일 양자토론 참여 의사를 명확히 했으니, 윤석열 후보도 더 이상 조건을 달지 말고 4자 토론에 참여하고, 이를 위한 실무협상에도 참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