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36.8% 윤석열 42%…安 10%, 6주만에 상승세 꺾였다 [리얼미터]

중앙일보

입력 2022.01.24 07:44

업데이트 2022.01.25 14:40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국회사진기자단

차기 대선후보 지지도 조사(4자 대결)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42%,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36.8%를 기록하며 오차범위 밖에서 선두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4일 발표됐다.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리얼미터). 그래픽=신재민 기자 shin.jaemin@joongang.co.kr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리얼미터). 그래픽=신재민 기자 shin.jaemin@joongang.co.kr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16일(일)~22일(금)까지 6일간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304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이같이 집계됐다.

이번 조사에서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10.0%,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2.5%로 뒤를 이었다.

윤 후보는 직전 조사보다 1.4%포인트, 이 후보는 0.1%포인트 각각 오르면서 두 후보의 격차는 직전 조사(3.9%포인트)보다 더 벌어진 5.2%포인트로 나타났다.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1.8%포인트)를 벗어난 차이다. 안철수는 2.9%포인트 떨어져 6주 만에 상승세가 꺾였다.

당선 가능성 주간 집계에서 윤 후보는 이전 조사대비 3.3%포인트 상승한 45.2%, 이 후보는 2.9%포인트 하락한 43.3%를 기록했다. 안 후보는 4.5%, 심 후보는 1.3%로 나타났다.

‘경제 성장을 가장 잘 이뤄낼 수 있는 후보’를 묻자 이 후보라는 답변이 37.4%로 가장 많았다. 윤 후보는 32.1%, 안 후보 15%, 심 후보 5.6% 순으로 나타났다. 기타 후보는 1.9%, 없음/잘 모름은 8.1%였다.

이재명 지지층의 78.2%는 경제 성장 적합 후보에서도 이재명을 뽑았고, 윤석열 지지층에서 경제 성장 적합 후보로 윤석열을 뽑은 비율은 그보다 적은 66.0%였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조사에서는 ‘잘한다’(매우 잘함 20.6% + 잘하는 편 20.4%)는 응답은 전주보다 0.7%포인트 올라 41.0%로 집계됐다. ‘잘못한다’(매우 잘못함 38.2% + 잘못하는 편 16.9%)는 응답은 같은 기간 1.6%포인트 내린 55.1%였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8.4%, 민주당 31.9%, 국민의당 8.7%, 열린민주당 4.9%, 정의당 3.8% 순이었다. 국민의힘과 민주당의 차이는 지난 조사보다 1.2%포인트 좁혀졌지만, 6.5%포인트로 2주 연속 오차범위 밖이었다.

이번 여론조사는 매주 일간 조사(일~금 매일 500여 샘플씩 조사)를 시행해 매주 월요일 주간 종합결과가 공개된다. 무선 전화면접(20%), 무선(75%)·유선(5%) 자동응답 혼용방식으로 진행된다. 응답률은 8.7%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1.8%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런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