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세 소식' 알린 박신혜, 한복 자태…오늘 최태준과 웨딩마치

중앙일보

입력 2022.01.22 20:58

업데이트 2022.01.22 23:19

[사진 박신혜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박신혜 인스타그램 캡처]

오늘 결혼식을 올린 배우 박신혜가 감사 인사를 전했다.

22일 최태준과 결혼식을 한 박신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축복과 축하를 보내주신 모든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박신혜는 전통 한복과 족두리를 착용하고 한국적인 아름다움을 뽐내고 있다.

이날 박신혜와 최태준은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두 사람은 지난 2017년 말부터 교제해 왔으며 2018년 3월에는 연인 사이임을 외부에 인정한 뒤 그간 공개 열애를 해왔고, 4년 만에 부부의 연까지 맺게 됐다. 양측은 지난해 11월 결혼 소식과 함께 2세를 임신 소식까지 알려 큰 축하를 받았다.

한편 박신혜는 지난 2003년 이승환 뮤직비디오 ‘꽃’으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궁S’, ‘닥터스’, ‘피노키오’, ‘상속자들’, ‘이웃집 꽃미남’, ‘넌 내게 반했어’, ‘미남이시네요’,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시지프스:the myth’ 등 다수의 드라마와 ‘침묵’, ‘형’, ‘상의원’, ‘7번방의 선물’, ‘뷰티 인사이드’, ‘#살아있다’, ‘콜’ 등 여러 편의 영화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아왔다.

최태준은 2001년 SBS 드라마 ‘피아노’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 ‘못난이 주의보’, ‘미씽나인’, ‘옥중화’, ‘부탁해요, 엄마’, ‘훈남정음’,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 등과 영화 ‘거미맨’, ‘커터’, ‘양자물리학’ 등을 활발한 활동을 하며 인기를 얻었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