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G중국통신] 中-중앙아시아 5개국 무역액, 30년간 100배 이상 성장

중앙일보

입력 2022.01.19 10:53

중국과 중앙아시아 5개국(타지키스탄·우즈베키스탄·키르기스스탄·투르크메니스탄·카자흐스탄) 간 무역액이 지난 30년 동안 100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왕원타오(王文濤) 중국 상무부 부장은 지난 17일 열린 '중국-중앙아시아 경제무역협력 포럼'에서 이같이 밝히며 중국과 중앙아시아 5개국 간 무역투자 협력 규모가 꾸준히 확대됐다고 말했다.

[사진 CMG]

[사진 CMG]

왕 부장은 중국과 중앙아시아 5개국이 지난 30년 동안 내실 있는 경제무역 협력을 꾸준히 강화해 유의미한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했다. 이어 대형 프로젝트들도 중앙아시아에서 성공적으로 추진돼 현지 산업 고도화와 민생 개선에 힘을 보탰다고 강조했다.

왕 부장은 수교 30주년을 계기로 중국과 중앙아시아 5개국이 경제무역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확대해 양자 간 관계가 새로운 단계로 도약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포럼 기간 중 중국과 중앙아시아 5개국 경제무역 부처는 '중국-중앙아시아 경제무역 협력의 지속가능 및 질적 발전에 대한 합동 제안'를 공동 발표했다. 제안에 따르면 이들은 무역과 투자, 디지털, 녹색 등 분야에서 협력을 꾸준히 확대하는 데 공감했다.

자료제공: CMG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