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尹캠프 합류…洪 "날 이용해 완성했다면 훌륭한 책략"

중앙일보

입력 2021.12.04 13:44

업데이트 2021.12.04 14:24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임현동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임현동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4일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선거대책위원회 총괄선대위원장으로 합류하는 것과 관련해 "마음 편하게 됐다"며 "백의종군할 수 있어 좋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이날 온라인 플랫폼 '청년의꿈'에서 지지자들의 관련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홍 의원은 "(윤 후보가) 나를 이용해서 대선 캠프를 완성했다면 그 또한 훌륭한 책략"이라며 "나의 역할도 있었으니 그 또한 만족"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몽니에도 벗어났으니 다행"이라고 덧붙였다.

윤 후보는 전날 울산에서 이준석 대표, 김기현 원내대표와 만찬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지금 막 김종인 박사님께서 총괄 선대위원장직을 수락했다"고 말했다.

앞서 홍 의원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지난 2일 윤 후보를 만난 자리에서 "여기가 명령만 하면 착착 움직이는 검찰 공무원 세계가 아니다. 여기는 정치판이다. 모두의 개성을 존중하고 상호협력해야 하는데 검찰 공무원 다루듯 해서는 안 된다"며 이 대표를 찾아가라고 조언했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