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신임 부대변인에 신혜현 행정관…文 의원 시절 비서관 출신

중앙일보

입력 2021.12.03 15:49

업데이트 2021.12.03 15:55

신혜현 신임 청와대 부대변인. 사진=청와대 제공

신혜현 신임 청와대 부대변인.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3일 청와대 신임 부대변인에 신혜현(사진·39) 대통령비서실 사회수석실 행정관을 임명했다.

신 부대변인 임명자는 서울 대원외국어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고려대학교 정치외교학과에서 학사를 마치고 동대학원 박사 과정을 수료했다.

문 대통령이 19대 국회의원으로 활동하던 시절 비서관으로 활동했으며, 이후 대통령비서실 국정상황실에서 문 대통령의 복심인 윤건영 당시 국정상황실장을 보좌했다. 이후 정책실장실로 자리를 옮긴 뒤 현재는 대통령비서실 사회수석실 행정관으로 있다.

박경미 대변인은 이날 인사를 발표하며 "신 부대변인은 국정상황실, 정책실장실, 사회수석실 행정관으로 두루 일하며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철학과 정책현안을 두루 파악하고 있다"며 "다양한 국민의 의견을 반영하고 대변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혜연 부대변인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마음도 어깨도 무겁지만 겸손 자세로 주어진 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경청에도 소홀하지 않고 대통령의 말과 맥락과 진심까지 전달하도록 소통하겠다"고 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