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1호 국회의원' 홍성우씨, 혈액암 투병 끝 별세

중앙일보

입력 2021.12.02 19:01

홍성우 전 국회의원. [중앙포토]

홍성우 전 국회의원. [중앙포토]

홍성우 전 국회의원(10·11·12대)이 2일 오후 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났다. 향년 80세.

유족에 따르면 홍 전 의원은 이날 오후 4시 20분쯤 제주대병원에서 혈액암 투병 끝에 숨졌다.

경기도 안성에서 태어난 홍 전 의원은 1974년 동양방송(TBC)의 드라마 '데릴사위'에 출연해 시청률 78%라는 경이적인 기록을 세우는 등 인기를 누렸다.

이후 1978년 서울 제5지구(도봉구)에서 무소속으로 당선된 뒤 민주공화당, 민주정의당 등으로 당적을 바꾸며 내리 3선 의원을 지냈다.

연예인 1호 국회의원인 홍 전 의원은 국민의힘 당원으로 활동하다 지난 7월 제20대 대통령선거 출마 선언을 하기도 했다.

유족은 부인 허순옥씨와 사이에 3남(용의·정의·관의)이 있다. 빈소는 제주대병원 장례식장 지하 2층 5호실, 발인은 4일 오전 9시 30분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