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에 생활형숙박시설 '세운 푸르지오 그래비티' 분양

중앙일보

입력 2021.11.29 18:27

생활형숙박시설 '세운 푸르지오 그래비티' 조감도. [대우건설]

생활형숙박시설 '세운 푸르지오 그래비티' 조감도. [대우건설]

대우건설이 서울 중구에 들어서는 생활형숙박시설 '세운 푸르지오 그래비티' 를 곧 분양한다. 지난 7월 분양한 '세운 푸르지오 헤리시티'(아파트)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세운재정비촉진지구(세운지구) 공급 물량이다.

'세운 푸르지오 그래비티'는 전용면적 21~50㎡로 3-6구역 396실과 3-7구역 360실로 총 756실 규모다. 두 단지 모두 지하 6층~지상 20층으로 구성된다. 이 단지는 임대 및 관광 수요가 많은 서울 중구에서 공급해 임대수익을 위한 투자자부터 자산 가치 확대를 노리는 투자자까지 다양한 수요자들의 관심을 사고 있다.

생활형숙박시설은 오피스텔처럼 취사와 세탁 등이 가능하며 청약통장이 필요 없다.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으며, 대출규제 및 전매제한을 받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이 단지가 조성되는 세운지구는 재정비촉진지역으로 서울 중심인 사대문안에 위치하여 금융, 교통 인프라를 갖췄다. 이곳은 중심업무지구(CBD)의 직장·주거 근접의 장점과 역세권 입지의 편리한 교통 인프라를 갖췄다. 지하철 2∙3호선 환승역인 을지로3가역과 지하철 1∙3∙5호선 환승역인 종로3가역이 도보권 내 자리해 4개 노선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을지로3가역을 통해서는 서울 도심권과 강남을 이어주는 3호선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 주변으로 을지트윈타워에 입주한 대우건설, BC카드, KT 계열사 외에도 SK그룹, 한화그룹, 현대그룹, KEB하나은행 등 대기업 본사가 모여 있다. 청계천 바로 앞에 위치해 청계천 수변공원을 지근거리에서 즐길 수 있으며, 남산, 종묘공원, 남산골공원, 장충단공원 등의 녹지시설도 가깝다.

분양관계자는 "중심업무지구에 입지하는 만큼 고소득 직장인 1~2인 가구를 겨냥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이후 활성화될 관광 수요까지 끌어들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