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도전] 브랜드 앰버서더로 류준열 발탁···'마이 스타일 더블유' 캠페인 전개

중앙일보

입력 2021.11.25 00:05

지면보기

04면

디아지오코리아

 지난 18일 열린 ‘더블유 바이 윈저’의 ‘마이 스타일 더블유’ 캠페인 행사에 참석한 댄 해밀턴 디아지오코리아 대표(왼쪽)와 브랜드 앰버서더 배우 류준열. [사진 디아지오코리아]

지난 18일 열린 ‘더블유 바이 윈저’의 ‘마이 스타일 더블유’ 캠페인 행사에 참석한 댄 해밀턴 디아지오코리아 대표(왼쪽)와 브랜드 앰버서더 배우 류준열. [사진 디아지오코리아]

디아지오코리아의 프리미엄 저도주 ‘더블유 바이 윈저(W by Windsor)’가 젊은 감성과 라이프스타일에 교감하기 위한 새로운 브랜드 캠페인 ‘마이 스타일 더블유(MY STYLE W)’를 실시한다. 더블유 바이 윈저는 지난해 ‘더블유 19’ ‘더블유 허니’ 등 새로운 저도주 라인업을 출시하며 주목받았으며, 이번에 MZ 세대의 눈높이에 맞춰 더욱 감각적이고 젊은 감성의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하기로 했다.

새로운 브랜드 캠페인을 위해 기존의 마케팅에 사용되던 비주얼 디자인도 변경했다. 블랙·골드·레드 컬러를 중심으로 다양한 앵글과 라인, 그래픽 디자인 등이 어우러져 시시각각 변화하는 젊은 소비자층의 감성과 트렌드를 공략한다. 또 배우와 사진작가로 활동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는 배우 류준열을 앰버서더로 선정했다. 류준열의 독보적인 캐릭터를 강조해 MZ세대에게 좀 더 친근하게 다가가고 그들이 선택하는 삶의 방식을 응원하겠다는 전략이다. 더블유 바이 윈저의 새로운 캠페인 광고 영상에서는 류준열이 상황에 따라 더블유 바이 윈저를 온더락, 하이볼, 칵테일 등 다양한 방식으로 즐기는 모습을 트렌디한 감성으로 표현해 다채로운 취향과 스타일을 모두 채울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향후 더블유 바이 윈저는 새로워진 브랜드 전략과 콘셉트에 어울리는 브랜드와의 컬래버레이션 등을 진행해 MZ세대와 라이프스타일 분야의 접점을 지속해서 확대할 계획이다. 디아지오코리아 관계자는 “젊은 소비자층과 더 적극적으로 소통하기 위해 배우 류준열 씨를 브랜드 앰버서더로 발탁하고 새로운 감성의 브랜드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고 전했다.

더블유 바이 윈저는 그동안 젊은 세대의 감성을 자극하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을 펼쳐왔다. 최근에는 시즌비시즌, 빵송국 등 인기 유튜브 채널과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며 MZ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했다.

디아지오는 지난해 ‘더블유 아이스’와 ‘더블유 17’을 리뉴얼 출시하고, 32.5도로 출시된 저도주 ‘더블유 19’와 ‘더블유 허니’를 새롭게 선보이며 총 4종의 더블유 바이 윈저 라인업을 완성했다. 고품질 위스키 원액부터 보틀링까지 100% 스코틀랜드에서 생산된 프리미엄 저도주로, 최근 홈술 트렌드에 힘입어 부담 없이 즐기기에 좋은 가성비 제품으로 인기를 얻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