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김어준 방송 보이콧…"명비어천가 누가 신뢰하냐"

중앙일보

입력 2021.11.22 15:37

업데이트 2021.11.22 21:50

정의당이 방송인 김어준씨가 진행하는 방송에 출연하지 않겠다며 ‘보이콧’을 선언했다.

배진교 정의당 원내대표는 22일 페이스북에 “김어준씨가 편파적인 방송에 대해 분명히 사과하지 않는다면, 앞으로 김어준씨가 진행하는 방송에는 출연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진 TBS '김어준 뉴스공장'. [유튜브 캡처]

사진 TBS '김어준 뉴스공장'. [유튜브 캡처]

배 원내대표는 “김어준씨는 지난주 금요일 유튜브 방송 ‘다스뵈이다’를 통해 우리 당 심상정 후보에 대해 온갖 모욕과 명예훼손으로 얼룩진 편파방송을 진행했다”며 “과거사를 조잡하게 얽어내어 억측을 쏟아낸 것은 물론이고, 단일화하지 않는 이유도 심리적으로 문제가 있기 때문이라는 등 대선을 겨냥한 깎아내리기가 난무했다”고 지적했다.

특히 김씨가 방송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제외한 나머지 대선 후보들에 대해 전부 심리적 문제가 있다는 식으로 방송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이 같은 김씨 방송에 대해 “‘명비어천가’가 따로 없다”고 꼬집었다.

배 원내대표는 “이런 패널, 이런 방송 내용에 박수 치고 맞장구친 ‘언론인 김어준’을 과연 누가 신뢰할 수 있겠느냐”며 “그 속내에는 오직 ‘민주당이 밀리고 있는 상황’에 대한 김어준씨의 초조함만이 들어날 뿐”이라고 말했다.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국회사진취재단]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 [국회사진취재단]

또 “민주당도 부끄러워해야 한다. 이런 인신공격의 외주화가 선거 전략이냐”며 “과연 보수 유튜버들과 공생하는 국민의힘보다 나은 게 무엇인지 생각해보아야 할 것”이라고 했다.

배 원내대표는 “이 시간부로김어준씨의 방송을 보이콧하며 분명한 사과를 요구한다”고 했다.

앞서 김어준씨가 진행하는 유튜브 방송 ‘김어준의 다스뵈이다’에는 지난 19일 “심상정 심리분석, 도이치모터스, 최순실 어게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 영상에는 ‘2021·2022 이재명론’ 공동저자이자 사회심리연구소 ‘함께’의 소장으로 있는 김태형 사회심리학자가 스튜디오에 나와 김씨와 함께 심상정 정의당 대선 후보의 심리를 분석하는 내용이 담겼다. 김태형 소장은 이날 방송에서 심 후보에 대해 “2남 2녀 막내딸이라 인정욕구가 강하다”, “성공욕, 명예욕, 인정욕구에 사로잡힌 인물”이라고 발언해 논란이 됐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