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저격 유튜버의 사과…영상 지우면서도 "유전자 덕분"

중앙일보

입력 2021.11.20 19:14

업데이트 2021.11.20 19:18

그렉 듀셋. [유튜브 캡처]

그렉 듀셋. [유튜브 캡처]

가수 김종국(45)이 약물을 써서 몸을 키웠다고 주장했던 팔로워 128만명의 캐나다 헬스 유튜버 그렉 듀셋(47)이 사과하면서도 "보이는 증거만으로 추측했다"고 여지를 남겼다.

그렉 듀셋은 20일 유튜브에 "김종국-새로운 증거"라는 제목의 5분 58초 분량 영상을 올렸다.

그렉 듀셋은 이 영상에서 "그의 몸은 '내추럴'인 것 같다"며 "김종국과 한국에 있는 그의 팬들에게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해외 연구결과를 인용하면서 "동양인 남성이 북미 남성보다 남성 호르몬(테스토스테론)이 20% 높을 수 있고, 40세가 된 이후에도 호르몬 수치가 감소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 같은 자료 등을 언급하며 "볼 수 있는 증거를 바탕으로 의견을 내놓은 것일 뿐이다"라고 해명했다.

[유튜브 채널 '김종국 GYM JONG KOOK' 캡처]

[유튜브 채널 '김종국 GYM JONG KOOK' 캡처]

그렉 듀셋은 "그는 약을 하지 않고 몸을 만들었으나, 모두가 그렇게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했다.

그는 "당신이 김종국보다 열심히 운동하더라도 그처럼 몸을 만들기 위해서는 놀라운 유전자가 있어야 한다. 그는 그런 몸을 가질 수 있는 유전자를 가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한국과 이곳의 분위기가 아주 다르다. 한국은 약물에 거부감이 크다. 하지만 여기서는 다들 (약물을) 사용하곤 한다"며 "의사에게 처방받아 호르몬 대체치료(HRT)를 받을 수 있다. 나도 마찬가지"라고 설명했다.

앞서 김종국은 그렉 듀셋이 자신을 향해 약물의 도움을 받아 만들어진 몸이라고 거듭 저격하자, 유튜브 영상을 통해 호르몬 검사 결과를 공개한 데 이어 김앤장 법률사무소 소속의 박민철 변호사를 소개하며 그렉 듀셋을 향해 공개 사과를 요구하고 이를 받아들이지 않을 경우 법적 조치를 예고했다.

그렉 듀셋은 이후 김종국에 대해 언급한 영상을 모두 삭제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