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불암, 50년 만에 '형사국장' 승진···사딸라 아저씨도 위촉

중앙일보

입력 2021.10.20 10:17

업데이트 2021.10.20 10:50

드라마 '수사반장'에 출연했던 배우 최불암. [중앙포토]

드라마 '수사반장'에 출연했던 배우 최불암. [중앙포토]

'수사반장'으로 인기를 끌었던 배우 최불암이 '명예 형사국장'으로 영전했다. 명예 경찰관 위촉 50년 만이다.

20일 경찰청은 최불암 등 기존 명예 경찰관 중 일부를 승진 위촉하고, 배우 김영철과 산악인 엄홍길 대장, 김은희 드라마작가 등 7명을 신규 위촉했다고 밝혔다.

최불암은 1970~80년대 인기드라마 '수사반장'에서 반장 역할을 맡아 각종 사건을 해결해왔다. 경찰의 이미지를 높인 공로로 50년 전 명예 경찰관으로 위촉됐고, 50년 만에 명예 치안감으로 승진해 '초대 명예 형사국장'이 됐다.

최불암. [중앙포토]

최불암. [중앙포토]

그는 "'수사반장'에 출연한 이후 50여년간 경찰 수사에 많은 변화와 발전이 있었음을 체감한다"며 "초대 명예 형사국장으로서 책임감을 느끼고 국민과 소통하는 경찰의 모습을 전하겠다"고 밝혔다. 최불암은 오는 21일과 28일 대한민국 경찰 수사 이야기를 담은 MBC 다큐멘터리 '다큐프라임-수사반장'을 통해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다.

배우 이하나 '112상황팀장'…김은희 작가 '과학수사팀장; 

한편 배우 김성환은 교통정책 홍보를 통해 교통사고 예방에 힘쓴 공로를 인정받아 명예 교통안전과장(명예 총경)이 됐고, OCN 드라마 '보이스' 시리즈에서 112센터장으로 열연한 배우 이하나는 명예 112상황팀장(명예 경장)이 됐다.

배우 김영철. 권혁재 사진전문기자

배우 김영철. 권혁재 사진전문기자

KBS '동네한바퀴'로 친근한 이미지를 가진 배우 김영철은 명예 지구대장(명예 경정), 경찰청 범죄예방 홍보대사를 맡은 배우 박상원은 명예 생활안전과장(명예 경정), 불굴의 의지로 세계 유명 고산을 정복한 산악인 엄홍길은 명예 경찰특공대장(명예 경정) 등으로 새로 위촉됐다.

김은희 작가. [사진 넷플릭스]

김은희 작가. [사진 넷플릭스]

화백 정성태는 22년간 경찰 문화대전 심사위원으로 활동해온 인연으로 명예 피해자보호팀장(명예 경정), '시그널' '싸인' '유령' 등 다수의 인기 수사극을 집필한 드라마 작가 김은희는 명예 과학수사팀장(명예 경감), 강력반의 폭력조직 소탕을 다룬 영화 '범죄도시'의 감독 강윤성은 명예 강력팀장(명예 경감), 경찰대학생들을 그린 '청년경찰'의 감독 김주환은 명예 형사팀장(명예 경사)으로 위촉됐다.

경찰은 '경찰의 날'을 기념해 1967년부터 명예 경찰관을 위촉하고 있으며 현재 140명이 활동 중이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문화·예술 각 분야에서 경찰의 긍정적인 모습을 표현해준 명예 경찰관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문화·예술을 통해 국민과 경찰이 소통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해달라"고 당부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