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대박 터진 넷플릭스, 3분기 유료가입자 438만명 늘어

중앙일보

입력 2021.10.20 06:11

업데이트 2021.10.20 16:54

[사진 넷플릭스]

[사진 넷플릭스]

넷플릭스가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 대성공 덕분에 유료 가입자가 크게 증가했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3분기 실적 발표를 하면서 유료 가입자가 438만여 증가해 총 2억136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하게 됐다고 밝혔다.

3분기 신규 유료 가입자는 금융정보업체 레피니티브가 집계한 월가 추정치 386만 명을 뛰어넘은 수치다.

넷플릭스 가입자 수 추이.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넷플릭스 가입자 수 추이.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넷플릭스는 개봉을 앞둔 신작들로 인해 연말까지 850만명의 신규 유료 가입자를 유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로이터통신은 “넷플릭스의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이 예상보다 많은 신규 고객을 끌어들였다”고 분석했다.

한편 넷플릭스에 따르면 지난달 중순 오징어 게임 출시 이후 첫 4주 동안 전 세계 1억4200만명이 이 드라마를 시청했다.

넷플릭스는 “‘오징어 게임’이 틱톡에서 각종 밈과 동영상을 만들어내며 420억회 이상 조회 수를 기록했고 문화적 시대정신을 관통했다”고 평가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