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수 "BTS 7억, 미지급" 탁현민 "하이브 입금요청 있어야"

중앙일보

입력 2021.10.14 17:40

업데이트 2021.10.14 18:51

그룹 BTS(방탄소년단)이 지난달 20일(현지시각) 뉴욕 유엔본부 총회장에서 열린 제2차 SDG Moment(지속가능발전목표 고위급회의) 개회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뷔, 슈가, 진, RM, 정국, 지민, 제이홉. 연합뉴스

그룹 BTS(방탄소년단)이 지난달 20일(현지시각) 뉴욕 유엔본부 총회장에서 열린 제2차 SDG Moment(지속가능발전목표 고위급회의) 개회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뷔, 슈가, 진, RM, 정국, 지민, 제이홉. 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미래문화 대통령 특사’(특별사절단) 활동비 7억원이 여전히 지급되지 않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의전비서관이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해외문화홍보원 예산을 활용해 활동비가 지급됐다고 언급했으나, 해외문화홍보원에서는 정작 관련 비용이 지급되지 않았다고 관련 질문에 답변하면서다.

김승수 국민의힘 의원은 14일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박정렬 해외문화홍보원장을 향해 “방탄소년단의 UN 일정 관련해서 비용이 지급됐냐”고 물었다.

이에 박 원장은 “아직 안 됐다”고 답변했다.

김 의원은 “9월 30일 청와대 관계자가 지급됐다고 이야기를 했고,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도 SNS와 10월 1일 방송 출연을 통해 지급이 이미 완료됐다고 했다”며 “그러면 청와대와 탁 비서관은 (미지급 사실을) 알고도 전 국민을 상대로 거짓말을 한 것인지, 아니면 지급됐다고 허위 보고가 된 것이냐”고 다시 물었다.

박 원장은 “그것은 저희들이 잘 모르는 사안”이라고 답변을 피했다.

김 의원은 “청와대 1급 비서관이 전 국민을 상대로 방송까지 나와서 거짓말했다는 것 자체가 굉장히 경악할 만한 일”이라고 비판했다.

김승수 국민의힘 의원. 임현동 기자

김승수 국민의힘 의원. 임현동 기자

탁 비서관은 김 의원의 지적이 잘못됐다고 곧바로 반박했다. 기존에 입장을 밝힌 바와 같이 정부는 활동비 지급을 결정했으나, BTS의 소속사인 하이브 측에서 입금 요청을 하지 않아 최종적인 입금 절차만 이뤄지지 않았을 뿐이라는 취지다.

탁 비서관은 페이스북에 “현재 지급 결정 완료 상태”라며 “BTS 관련 행사 시작 전 이미 관련 계약을 완료했고 행사 종료 후 정부 행정 절차상의 ‘대금지급 결정’이 이미 완료됐으나 하이브가 작성한 결과보고서가 지난 13일 제출됐고 하이브측 입금 요청이 있어야 입금이 되는 정부 절차상 하이브 측 입금 요청만 있으면 3일 후 바로 입금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절차상 지급 결정이 완료됐더라도 돈을 받을 곳이 입금 요청을 해야 입금이 된다”고 거듭 강조하면서 “사소한 절차와 표현의 문제를 두고 마치 거짓말을 한 것처럼 오도하지 마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앞서 탁 비서관은 지난 1일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각 전화 인터뷰를 통해 “솔직히 얘기하면 BTS 멤버들은 돈을 ‘10원짜리 하나 안 받겠다’고 했지만 억지로 설득해 7억원을 사후 지급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BTS 멤버들과 소속사는 돈을 안 받으려고 했다”며 “그 이유는 만약에 이들이 어떤 비용이든 간에 그게 만 원짜리 한장이라도 받으면 조선일보 같은 언론들이 분명히 돈을 받고 대통령 특사를 했다고 물고 늘어졌을 거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입장에선 그게 말이 안 된다. 사실 여비를 줬다는 것도 그들의 출연료를 생각하면 정말 부끄러운 정도의 금액”이라고 언급했다.

해당 예산의 출처에 대해서는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해외문화홍보원 예산”이라고 말한 바 있다.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의전비서관. 연합뉴스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의전비서관. 연합뉴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0일(현지시각) 미국 뉴욕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유엔(UN) 총회 특별행사인 지속가능발전목표 고위급회의(SDG 모멘트)에 참석하고 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와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을 방문하는 등 특사로 활동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