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마케도니아 제압… 가장 먼저 카타르 월드컵 본선행

중앙일보

입력 2021.10.12 07:54

북마케도니아를 꺾고 카타르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지은 독일 선수들. [AFP=연합뉴스]

북마케도니아를 꺾고 카타르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지은 독일 선수들. [AFP=연합뉴스]

독일이 2022 카타르 월드컵 본선에 가장 먼저 진출했다. 18회 연속 월드컵 본선에 올랐다.

독일은 12일(한국시간) 북마케도니아 스코페에서 열린 월드컵 유럽 예선 J조 8차전에서 북마케도니아를 4-0으로 꺾었다. 승점 21점(7승1패)가 된 독일은 루마니아가 아르메니아를 이긴 덕분에 남은 두 경기와 관계없이 조 1위로 카타르행을 확정지었다.

독일은 월드컵 본선 18회 연속 진출에 성공했다. 독일은 서독 시절인 1954년 스위스 월드컵 이후 줄곧 본선에 올랐다. 독일은 개최국 카타르에 이어 두 번째로 월드컵 출전을 확정지었다. 통산 20번째 본선 진출.

독일은 지난 4월 홈인 뒤스부스크에서 열린 3차전에서 북마케도니아에 1-2로 졌다. 독일이 지역예선에서 무려 20년 만에 당한 패배. 그러나 이번 경기 승리로 설욕에 성공했다.

독일은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비가 내린데다 북마케도니아의 밀집 수비를 효과적으로 뚫지 못했다. 하지만 후반 5분 카이 하베르츠가 토마스 밀러의 도움을 받아 선제골을 넣어 분위기를 바꿨다. 이후엔 티모 베르너가 두 골을 연이어 터트렸고, 자말 무시알라가 후반 38분 추가골을 넣었다. 나이지리아 출신 무시알라는 A매치 데뷔 골을 기록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