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빅' 개그맨 설명근, 대낮 음주운전 사고…면허취소 수준

중앙일보

입력 2021.10.08 16:14

업데이트 2021.10.08 16:50

[설명근 유튜브 캡처]

[설명근 유튜브 캡처]

개그맨 설명근(35)이 대낮에 만취 상태로 운전하다 사고를 내고 경찰에 붙잡혔다.

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울 강동경찰서는 설명근을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다.

설명근은 전날 낮 12시 39분께 강동구 강동역 인근 도로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다 도로 중앙분리대 공사 현장 철근을 들이받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설명근에게 술 냄새가 나는 점을 들어 음주 측정을 실시했다. 설명근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 상태였다.

설명근은 2016년 tvN ‘코미디빅리그’로 데뷔, 최근까지 ‘슈퍼차 부부’ 코너에 출연했다. 코미디빅리그 측은 “설명근이 현재 고정으로 출연하고 있는 코너가 없으며, 향후 출연 계획도 따로 정해지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설명근은 현재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다만 인스타그램 계정은 비공개로 전환해 둔 상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