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文대통령, 기시다 취임 축하 서한… “미래지향적 발전 위해 노력”

중앙일보

입력 2021.10.04 15:33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신임총리에게 축하서한을 보냈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자민당 총리가 일본 총리 선출을 몇 시간 앞둔 4일 오전 도쿄 소재 자민당 본부로 들어가고 있다. 그는 이날 임시 국회에서 일본 100대 총리로 선출된다. 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자민당 총리가 일본 총리 선출을 몇 시간 앞둔 4일 오전 도쿄 소재 자민당 본부로 들어가고 있다. 그는 이날 임시 국회에서 일본 100대 총리로 선출된다. 연합뉴스

청와대는 이날 박경미 대변인의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서한을 통해 “한일관계를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는 뜻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또한 스가 전 총리에게도 이임 서한을 보내 재임 중 노고를 평가하고, 퇴임 후에도 양국 간 우호 협력 관계 증진을 위해 노력해 주기를 당부하였다. 스가 전 총리도 문 대통령에게 이임 인사를 담은 서한을 보내왔다”고 덧붙였다.

박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기시다 신임 총리 및 새 내각과도 협력하여 양국 간 현안은 물론, 코로나와 기후위기 등 글로벌 이슈에 대해서도 서로 지혜를 모아 해결해 나가기를 기대한다”며 “정부는 일본의 새 내각과도 마주 앉아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되어 있으며, 양국의 공동 번영을 위해 경제와 문화, 인적 교류 등 제반 분야에서 발전적 방향으로 협력을 강화해 나가고자 한다”고 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