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깐부' 영어번역은 'Gganbu'…그럼 깍두기는?

중앙일보

입력 2021.10.01 14:46

업데이트 2021.10.01 14:48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이 미국은 물론 전 세계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1일(한국시간) 글로벌 동영상플랫폼서비스(OTT) 콘텐트 순위 집계 사이트인 플릭스 패트롤의 집계에 따르면 ‘오징어 게임’은 83개국 중 82개국에서 1위를 차지했다.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 인터넷 캡처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게임'. 인터넷 캡처

영화 '기생충'을 만든 봉준호 감독은 영어 자막을 ‘1인치의 장벽’이라고 표현한 바 있다. ‘오징어게임’은 이 장벽을 가볍게 뛰어넘은 것이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등 드라마에 등장하는 여러 놀이와 '깐부', '깍두기' 등 한글 표현은 어떻게 번역돼 '1인치의 장벽'을 뚫었을까.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는 영어 버전에서 ‘Red Light, Green Light’로 번역됐다. ‘빨간불, 녹색불’이란 뜻이다. 녹색 신호등에선 갈 수 있고, 붉은색 신호등에서는 정지하는 것에서 따왔다.

오징어게임

오징어게임

설탕물을 녹여 만든 간식 표면에 찍힌 문양을 골라내는 ‘뽑기’는 ‘Sugar Honneycomb(설탕 벌집)’로 번역됐다. 줄다리기는 ‘Tug of War’로 옮겨졌다. 이는 줄다리기란 의미이며, 주도권싸움이라는 뜻으로도 확장된다. 구슬치기는 ‘marbles’로 간단히 표현했다. 구슬, 혹은 구슬치기라는 뜻이다. 징검다리 건너기는 ‘Glass stepping stones’라고 풀어서 설명했다. 드라마의 타이틀이기도 한 ‘오징어게임’은 ‘Squid Game’으로 일대일 번역했다.

깐부는 구슬치기를 다룬 에피소드에서 나왔던 단어다. 흔히 구슬치기할 때 같은 편을 맺을 때 ‘깐부하자’라고 표현한다. 그래서 친한 친구, 짝꿍 등의 의미로도 쓰인다. 영어자막에서는 Gganbu라고 한글을 소리 나는 그대로 옮겼다. 노인은 극 중 기훈에게 마지막 구슬을 주면서 “Gganbu always share everything with each other no matter what(깐부는 어떤 경우든 모든 것을 나눈다)”이라고 의미를 설명한다.

7화에서는 ‘깍두기라는 표현이 등장한다. 구슬치기에서 짝이 안 맞아서 생존한 여자 사기꾼을 두고 한 말이다. 영어 자막에서는‘the weakest link(약한 고리)’로 의역했다. 힘을 가했을 때 쇠사슬에서 가장 먼저 부서지는 부분을 의미한다. 무리 중 가장 약한 자라는 뜻으로도 쓰인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