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코니서 남친과 뭐했길래…차 위에 쿵 떨어진 '속옷 여성'

중앙일보

입력 2021.09.26 21:17

업데이트 2021.09.26 21:24

지난 5일 대만의 한 아파트 난간에서 속옷 차림의 여성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 웨이보

지난 5일 대만의 한 아파트 난간에서 속옷 차림의 여성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 웨이보

대만에서 한 여성이 남자친구와 발코니에서 애정 행각을 벌이다 떨어져 이웃 주민의 자동차를 부수는 사고가 발생했다.

25일(현지시간) 대만 매체와 영국 더 선에 따르면 지난 5일 한 여성이 발코니에서 남자친구와 애정행각을 하다 미끄러져 추락하는 모습이 담긴 CCTV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한 여성이 검은색 자동차 지붕 위로 떨어지는 모습이 담겼다. 여성이 떨어지는 동시에 지붕은 가라앉았고 유리 파편은 사방으로 튀었다. 추락한 여성은 허리 부분을 만지며 고통을 호소했다.

이후 상의를 탈의한 남성이 뛰어왔고, 남자친구로 추정되는 이 남성은 여성을 지붕에서 끌어내린 뒤 포옹하며 달랬다.

매체에 따르면 이 여성은 허리를 다쳐 몇 주간 입원 치료를 받았다. 또한 이 커플은 이웃의 차량에 대해 손해배상을 했다고 매체는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