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DE SHOT

빛으로 재현된 정조대왕 행차

중앙선데이

입력 2021.09.25 00:20

지면보기

755호 17면

WIDE SHOT 

와이드 샷 9/25

와이드 샷 9/25

정조대왕의 화성 능 행차 행렬이 빛으로 재현되자 보름달이 슬그머니 떠올라 밤길을 비추고 있다. 경기도 수원의 세계문화유산 화성에서 ‘만천명월(萬川明月) : 정조의 꿈, 빛이 되다.’를 주제로 열리는 미디어 아트쇼의 한 장면이다. 만천명월은 달빛이 모든 냇물을 가리지 않고 다 비추듯 모든 사람에게 마음을 골고루 베풀겠다는 정조의 철학이 담긴 말이다. 이번 미디어 아트쇼는 화서문과 성벽 등 최대 220m 구간을 무대로 정조대왕의 ‘문·무·예·법’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미디어 작품을 선보인다. 수원시 관계자는 “방역수칙을 준수해 ‘위드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축제의 모델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10월 24일까지 매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4회 공연.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