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 27일 시애틀전 등판, 103년 만의 대기록 다시 도전

중앙일보

입력 2021.09.23 08:33

[USA 투데이=연합뉴스]

[USA 투데이=연합뉴스]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가 '두 자릿 수 승리와 홈런' 대기록에 재도전한다.

에인절스 구단은 23일(한국시간) 오타니가 오는 27일 열리는 시애틀 매리너스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한다고 발표했다.

오타니는 현재 9승 2패 평균자책점 3.28을 기록하고 있다. 전날(22일) 휴스턴전에서는 시즌 45호 홈런을 쏘아올려 홈런 공동 선두를 1개 차로 바짝 추격했다.

오타니는 앞으로 투수로 1승만 더 추가하면 10승과 함께 대기록까지 함께 달성하게 된다. 메이저리그 역사상 1918년 베이브 루스가 딱 한 번 달성한 단일 시즌 두 자릿 수 승리 및 홈런에 도전한다.

지난 20일 오클랜드 애슬래틱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해 8이닝 10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를 펼쳤지만 타선의 득점지원을 받지 못해 시즌 10승 달성에 실패했다.

오타니는 시애틀을 상대로는 개인 통산 2차례 등판해 2승, 평균자책줨 3.00으로 강했다.

오타니는 지난 15일 캐치볼 도중에 오른팔 통증을 느껴 향후 등판이 불투명했으나, 대기록을 앞두고 계속 마운드에 오르고 있다.

이형석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