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준, 신시내티전 쐐기 타점·동점 득점 활약

중앙일보

입력 2021.09.22 13:26

박효준(25·피츠버그 파이리츠)이 이틀 만에 타점을 추가하고 동점 득점을 올렸다.

신시내티전에서 타격하는 피츠버그 박효준. [AP=연합뉴스]

신시내티전에서 타격하는 피츠버그 박효준. [AP=연합뉴스]

박효준은 22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신시내티 레즈와 원정경기에 8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박효준의 시즌 타율은 0.182로 조금 올랐다.

2회 첫 타석에서 1루수 땅볼로 물러난 박효준은 1-2로 뒤진 5회 선두타자로 나서 중전 안타를 만들어냈다. 이어 후속 타자의 희생 번트로 2루까지 진출한 뒤 케브라이언 헤이스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2-2 동점을 만들었다.

박효준은 6회 삼진으로 돌아섰지만, 팀이 4-2까지 달아난 8회 1사 1·3루에서 희생플라이를 쳐 쐐기 점수를 만들어냈다. 피츠버그는 6-2로 이겼다.

최지만은 이날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홈경기에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볼넷으로만 세 차례 출루했다. 2타수 무안타로 3경기 연속 침묵. 타율은 0.239로 내려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