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형, 대선캠프 전격 해체…대선 포기 수순? 극적 돌파구?

중앙일보

입력 2021.09.14 23:16

업데이트 2021.09.14 23:45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14일 페이스북에 "오늘부터 저는 최재형 캠프를 해체한다"며 "대선레이스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대선 레이스 성공을 위해 새로운 방법으로 새로운 길을 가려고 한다"고 밝혔다. 중앙포토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14일 페이스북에 "오늘부터 저는 최재형 캠프를 해체한다"며 "대선레이스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대선 레이스 성공을 위해 새로운 방법으로 새로운 길을 가려고 한다"고 밝혔다. 중앙포토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14일 밤 “오늘부터 저는 최재형 캠프를 해체한다”고 선언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대선 레이스를 포기하는 것이 아니라 대선 레이스 성공을 위해 새로운 방법으로, 새로운 길을 가려고 한다”며 이같이 적었다.

최 전 원장은 “정치권에 들어오고 전격 (국민의힘) 입당, 출마 선언을 하며 정치라는 새로운 환경 속에서 혹독한 신고식을 거쳤다”며 “그런 과정에서 저에 대한 국민의 기대는 점점 식어 갔고, 오늘과 같은 상황에 직면했다”고 자신의 현재 상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모든 원인은 후보인 저 자신에게 있고, 다른 사람을 탓해서 될 일이 아니다”고 덧붙였다. “새로운 정치를 기대했던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저는 새정치를 열망하는 국민에 대한 배신자였다”며 자기비판도 했다.

하지만 캠프 해체가 후보 사퇴를 의미하는 것이 아님을 분명히 했다. 최 전 원장은 “지금까지 가보지 않은 방법으로 정치의 길을 가려고 한다”며 “홀로 서겠다. 국민 목소리를 듣기 위해 국민 속으로 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캠프 해체 뒤 일종의 개방형 ‘미니 캠프’를 구성하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그는 “국민께 캠프 문을 활짝 열겠다. 뜻을 같이해주실 캠프 실무진도 환영”이라며 “국민과 지지자들만 보고 초심으로 돌아가겠다. 조속한 시일 내에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오겠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3일 국회 소통관에서 검찰의 청부고발 의혹에 대한 입장문 발표를 마친 뒤 인사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3일 국회 소통관에서 검찰의 청부고발 의혹에 대한 입장문 발표를 마친 뒤 인사하고 있다. 임현동 기자

최 전 원장의 갑작스러운 캠프 해체 입장 발표에 국민의힘은 물론 캠프 내부도 술렁댔다.

최 전 원장의 입장 표명에 대해선 대체로 두 가지 해석이 나왔다. 한 야권 관계자는 “그간 최 전 원장이 지지율 답보 상태에 빠지면서 캠프 내부에서도 위기 의식이 맴돌았다. 사실상 후보를 사퇴한다는 의미로 들린다”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은 지난 6월 감사원장직에서 사퇴할 때만 해도 야권의 다크호스 주자로 부각됐다.
그런 최 전 원장이 각종 여론조사에서 한 자릿수 박스권 지지율을 좀처럼 벗어나지 못하는 등 어려움을 겪으면서 한계를 느껴 대선 도전을 접는 것 아니냐는 해석이다.

한 캠프 인사는 이날 통화에서 “‘이대로는 안 된다’는 캠프 여론이 많았고, (해체 결정이) 갑자기 이뤄진 것은 아니다”고 전했다.

반면 일부 캠프 관계자들은 “지지율 답보 상태를 타개하고 제로 베이스에서 돌파구를 모색하는 전략”이라고 주장했다. 한 캠프 핵심 관계자는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최 전 원장이 분명히 밝혔듯 대선 포기는 절대 아니다”며 “대규모 캠프 형태가 아니라 11월 최종 경선 전까지 소수의 사람들과 국민의 도움을 얻어 기성정치와 차별화되는 새로운 길을 가겠다는 뜻”이라고 전했다. 이 관계자는 “여의도식 문법이 아니라 정치신인의 문법으로 대선 캠페인의 틀을 바꾸겠다는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하지만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홍준표 의원의 2강 체제 속에서 최 전 원장의 설 땅이 좁혀진 상황에서, 최 전 원장이 새로운 돌파구를 만들기는 쉽지 않을 것"이란 회의론도 당내엔 적지 않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 페이스북 캡쳐

최재형 전 감사원장 페이스북 캡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