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전용

[앤츠랩]MZ세대가 주목하는 명품브랜드 품은 이 회사

중앙일보

입력 2021.09.08 07:00

샤넬백 사려고 오픈런하고, 백화점 명품 판매가 급증했대요. 바로 ‘코로나 보복소비’! 그 덕에 상반기 사상 최고 실적을 올린 기업, 신세계인터내셔날을 소개할게요.

신세계인터내셔날은 패션, 화장품, 생활용품을 수입하거나 만들어 파는 기업입니다. 특히 럭셔리 패션과 화장품에 특화돼있는데요.

요즘 핫한 메종 마르지엘라의 레플리카 스니커즈 아시나요? 한 켤레에 60만~80만원짜리인데 엄청 잘 팔린대요.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유망한 해외 컨템포러리 브랜드들을 발굴해 직수입하는데, 그 매출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딥티크나 바이레도 같은 수입 니치 향수도 불티나게 팔리고 있고요. 전통 명품보다는 이런 흔하지 않고 좀 남다른 해외 브랜드를 찾는, 요즘 쇼핑 트렌드를 일찌감치 잘 포착해낸 거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직수입하는 니치 향수 브랜드.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직수입하는 니치 향수 브랜드.

명품 온라인 쇼핑할 때 ‘이거 짝퉁이면 어쩌나’ 많이 걱정하잖아요.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수입하면 적어도 가짜는 아닐 거라는 믿음 때문에 온라인몰도 순항 중입니다.

코로나 끝나고 해외여행 가기 시작하면 보복소비도 끝이라고요? 글쎄요. 적어도 내년 상반기까진 코로나 이전으로 돌아가긴 어렵지 않겠어요? 명품을 온라인으로 쇼핑하는 트렌드는 당분간 계속 될 겁니다.

문제는 국내 브랜드인데요. 신세계인터내셔날의 국내 화장품 브랜드인 비디비치가 요즘 중국 보따리상의 면세점 수요가 줄어서 울상입니다. 연작, 뽀아레 같은 자체 브랜드 화장품도 공들여 만들긴 했는데, 이제 좀 한방을 해줬으면 좋겠네요.
그럼 건강한 주식 맛집, 앤츠랩으로 달려오세요. 안녕~!

Innovation Lab

ADVERTISEMENT